현재위치: 연변일보 >> 기획 >> 약동하는 연변 >> 연길 조양오수처리공장 사용에 투입
연길 조양오수처리공장 사용에 투입
날짜  2015-6-16 7:39:01   조회  6606

대상 총투자 1.56억원

일당 처리능력 5만립방메터

12일, 연길시조양오수처리공장이 정식으로 사용에 투입되여 조양천진 및 연변신흥공업집중구의 오수처리가 철저하게 해결될뿐더러 부르하통하 및 두만강 수자원 보호와 개선에 적극적인 작용을 일으킬것으로 전망된다.

2010년 10월에 착공한 조양오수처리공장대상은 연길시구역과 조양천진 사이, 부르하통하와 조양하가 합류하는 곳의 동쪽에 자리잡고있다. 이 대상의 총투자는 1.56억원, 부지면적은 4.07헥타르이며 일당 처리능력 5만립방메터, 부대적오수도관망길이 26.07킬로메터의 규모로 건설되였는바 6월에 공장구역건설이 기본적으로 마무리됨과 동시에 통수시운행조건에 도달했다.

소개에 의하면 조양오수처리공장은 CASS공예를 채용하고있고 출수지표는 “도시오수처리공장오염물방출표준GB18918-2002” 1급 B표준을 집행한다. 공장이 만부하로 운행할 경우 년간 1825만립방메터의 오수를처리할수 있고 COD 5840톤을 줄일수 있으며 특히 “13.5전망계획”기간의 조양천진 및 연변신흥공업집중구에서 방출하는 오수를 전부 용납할수 있다. 마남 기자

QR코드를 스캔하여 위챗 모멘트에 공유하여주십시오.
저작권성명: 본 사이트 기사를 전재하실 경우에는 연변일보 사명과
기사 작성자명(기자명)을 반드시 표기하여주십시오.
댓글쓰기 글자수 제한 (200/자)
 많이 본 뉴스
  북경서 우리 차세대들이 빛났다
  배움 필요한 시대, 자기개발로 삶의 질 향
  보람찬 10년, 애심녀성들의 온정 가득
  청춘 에너지, 빙상서 불타오르다
  백청강, “제2의 전성기 꼭 올거에요”
  밝아오는 2018년, 빛나는 청춘
  '청도녀성협회'호, '선장'이 바뀌다
  인삼의 4000년 비밀 파헤친다
  신선한 맛을 국내에 공급하고 싶다
  청도 연길상회 설립... '연길'사랑 단체
 약동하는 연변
  •  화룡 농촌학교건설에 대규모 투자
  •  돈화 년초 계획한 10가지 민생공사 전부 수
  •  “훌륭한 시설 덕에 촌에서 병 보입니다”
  •  련합테스트 고속렬차 훈춘에 들어서
  •  연길 조양오수처리공장 사용에 투입
  •  도시농촌건설사업 개혁템포를 전면 다그치
  •  연길모드모아휴가촌 캠핑카캠프장 건설
  •  “시골마을 정취에 취해보세유...”
 
연변일보  |  리용약관  |  제휴제안  |  기사제보  |  광고신청  |  구독주문  |  오시는 길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Tel: +86-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8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