汉文版회원가입비밀번호찾기
연변일보 - 조선족을 알리는 창
 
주말엔   
겨레의 창 사랑한마당 기획련재 인물 • 인터뷰 약동하는 연변
 현재위치: 연변일보 >> 기획 >> 인물 • 인터뷰 >> 미국인이 가장 존경하는 남성
미국인이 가장 존경하는 남성
오바마 9년 련속 1위
날짜  2017-1-10 15:10:32   조회  168

퇴임을 앞둔 버락 오바마 미국대통령이 도널드 트럼프 제45대 대통령 당선자를 제치고 9년 련속 미국인이 가장 존경하는 남성 1위에 올랐다. 대선에서 패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은 15년 련속 가장 존경받는 녀성으로 꼽혔다.

여론조사기관 갤럽이 지난해 12월 7∼11일 성인 1028명을 상대로 실시해 지나해 12월 28일 공개한 조사결과에 따르면 오바마 대통령은 22%의 지지를 얻어 미국인이 가장 존경하는 남성으로 선정됐다. 오바마 대통령에 이어 트럼프가 15%의 지지를 얻었고 프란치스코 교황이 4%를 기록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조지 W 부시 대통령 임기말기인 2008년 처음 1위에 올라 9년 련속 선두자리를 지켰다. 녀성부문에서는 클린턴 전 장관이 12%를 기록하며 15년 련속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올해 대선패배와 “이메일 스캔들” 등 악재에도 불구하고 클린턴 전 장관은 력대 총 21차례 1위에 등극하는 기염을 토했다. 

외신종합

QR코드를 스캔하여 위챗 모멘트에 공유하여주십시오.
저작권성명: 본 사이트 기사를 전재하실 경우에는 연변일보 사명과
기사 작성자명(기자명)을 반드시 표기하여주십시오.
댓글쓰기 글자수 제한 (200/자)
 많이 본 뉴스
  “우리 민족문화 한마당”행사 북경서
  새 시대 청년, 전통떡에 새옷 입히다
  진지한 작품의식, 음악계 “수놓이군”
  조선족들 진정한 “우리 집”으로
  작지만 강한 기업, 우리 손으로 만든다
  “라이트 세븐”, 조선족청년의 도전
  무용대 설립해 민족문화 전파
  “공부도 하고 그림도 그리고 외롭지 않아
  “장애인을 가족처럼 살뜰히...”
  상해를 주름잡는 “열정의 사나이”
 약동하는 연변
  •  화룡 농촌학교건설에 대규모 투자
  •  돈화 년초 계획한 10가지 민생공사 전부 수
  •  “훌륭한 시설 덕에 촌에서 병 보입니다”
  •  련합테스트 고속렬차 훈춘에 들어서
  •  연길 조양오수처리공장 사용에 투입
  •  도시농촌건설사업 개혁템포를 전면 다그치
  •  연길모드모아휴가촌 캠핑카캠프장 건설
  •  “시골마을 정취에 취해보세유...”
 
연변일보  |  리용약관  |  제휴제안  |  기사제보  |  광고신청  |  구독주문  |  오시는 길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Tel: +86-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본 사이트 모든 기사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