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찰 진주 기간: (2017년 8월 11일-9월 11일)
  • 전문 당직 전화: 0431-85587015
  • 전문우편사서함: 장춘시 6262번
  • 우정전용사서함: 우편번호 130012
  • 신고전화 접수 시간: 매일 8:00-20:00
    
汉文版회원가입비밀번호찾기
연변일보 - 조선족을 알리는 창
 
주말엔   
 현재위치: 연변일보 >> 뉴스 >> 경제 >> 관광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중국의 창 
 세계는 지금 
일본관광 유럽인, 중국인보다 돈 더 쓴다···'쇼핑
일본을 방문하는 외국인 관광객의 소비양상이 바뀌고 있다. 13일 니혼게이자이신문(日本经济新闻)에 의하면 이제까지 일본에서 돈을 쓰는 외국인은 중국인이 중심이였지만 최근에는 영국 등 유럽인의 1인당 소비액이 중국인을 앞선것으로 나타났다.일본 관광청에 따르면 올해 4~6월 1인당 려행소비액은 영국이 25만엔(약 인민페 1만 5000원)으로 가장 많았고 2위가 이딸리아로 23만엔으로 조사됐다....
로씨야 체류 중국 관광객 무사히 귀국 2017.08.15

야생이 살아숨쉬는 곳...아프리카2017.08.10

천혜의 생태자원을 살려 거물급 풍경구 건설 2017.08.09

제1회 중국조선족문화관광절 9월초 연길서 개최2017.08.09

중국인 선정 세계서 가장 안전한 려행지는?2017.08.07

연길 모드모아 휴가촌 천막맥주제 개최2017.08.04

도문 ‘록색’ 관광대상 추진..총투자액 17억 6900만원 2017.08.02

안명호 온천관광 휴가구 수재로 중지했던 영업 재개2017.08.02

제6회 동북아관광포럼 훈춘서 개막 2017.07.28

불볕속 호수가의 일품 경관… 련꽃이 피였다2017.07.27

애국교양 기지로 활용되고 있는 서대문형무소2017.07.27

황당한 교통법규2017.07.27

전역 관광 붐 고조...하반기 다양한 행사로 호황 극대화2017.07.26

연변, A급 관광구 수상오락 전부 중지 2017.07.21

제3회 륙정산련꽃축제 21일 개막2017.07.20

안도현 수준급 관광지 명소 조성 2017.07.18

도문, 꽃바다 마련해 관광객 발목 잡는다 2017.07.17

항공권에 관한 정보 5 2017.07.14

리조 500년 력사의 마지막 궁전 덕수궁 2017.07.14

더위에 미친다? 여긴 아직도 찬기운 서려있는데…2017.07.14

려행메모 2017.07.14

“대중들이 가장 좋아하는 풍경”투표 가동2017.07.12

장백산 중국 10대 피서명산 1위 차지2017.07.10

1 2 3 4 5 6 7 下一页
공지사항
출국가이드
항공 렬차 안내
환률정보
주간 인기 클릭
종합 스포츠 경제 사회

금주의 론평
남한테 불편 주는 운동 삼가해야
□ 김명성
며칠전 연길시 남산에 산책을 나갔다가 아이러니한 사건을 목격
사돈, 가깝지만 멀어야 하나
□ 김태호
사돈의 사전적 정의는 “남녀의 혼인으로 발생하는 인척관계 또
인생 예순이 한창 나이
□ 장결률
《어이구 아무것도 해 놓은 것 없이 어느덧 예순이 넘어 정년퇴
사랑으로 가는 길
□ 채영춘
시장경제사회에서 돈이 모든 일의 원동력인 것은 사실이다. 따라
운동, 술, 수명에 대한 단상
□ 김창혁
운동, 술, 수명에 대한 단상□ 김창혁요즘 우연히 인터넷 사이트
우리축구 건강 웰빙
핫!이슈
지면보기
2017년 08월 18일
2017년 08월 17일
중앙일보 길림신문 료녕신문 흑룡강신문 연변TV 조글로 동아일보 - 중국의 창 경기신문 인민넷 알바천국
기자블로그
《연변일보》 주문 환영
종합신문 주문
 
연변일보  |  리용약관  |  제휴제안  |  기사제보  |  광고신청  |  구독주문  |  오시는 길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Tel: +86-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