延边网회원가입비밀번호찾기
연변일보 - 조선족을 알리는 창
 
주말엔   
 현재위치: 연변일보 >>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중국의 창 
 세계는 지금 
빈곤층부축 자선기금 탈 쓰고 사기
2017년 12월, 빈곤층부축 자선기금의 탈을 쓰고 위챗으로 모금사기를 벌린 서모모가 일전 법률의 판결을 받았다. 공안기관의 수사에 따르면 피해자는 1114명에 달했다.범죄자 서모모는 2003년, 2008년, 2014년에 도합 3개의 회사를 설립했다. 2003년에 설립한 회사 등록 자금은 9009만원, 2014년에 설립한 회사의 등록 자금은 777억원이였다. 등록자금은 서모모가 허위로 꾸며낸 수치였는데 사람들...
아동 관련 유해 동영상 제작 엄벌 전국 ‘음란물 및 불법출판물 단속’ 판2018.01.31

폭력배와 악세력 범죄에 강타 시사2018.01.31

고의적으로 타인 차량 파손해 덜미2018.01.17

왕청현공안국 특대전신집단사기사건 해명2018.01.10

방봉휘 뢰물수수 범죄혐의로 군사검찰기관에 이송되여 의법처리2018.01.10

승용차를 덮친 화물차2018.01.02

연길, 단층집 구역서 화재 발생…겨울철 화재 요주의2018.01.02

로인 치고 도주한 운전수 자수2018.01.02

두 미성년 계렬절도 감행…장전을 유흥업소서 탕진 2018.01.02

연변서 ‘불법복권’ 판매소 3곳 사출2017.12.27

미성년성추행사건 성공적 해명2017.11.27

연길, 자동차가 강물에 추락하는 사고 발생2017.11.10

연길택시, 무면허 운전에 신호등 무시로 검거돼2017.11.08

마약계금기간 재차 마약 흡입하여 강제계금조치를2017.09.13

기구타고 잣 채집하다 강풍에 날려가2017.08.30

법정서 손찌검해 구류처벌2017.08.16

동영상 제목 외곡 나포 혐의로 행정구류2017.08.16

무면허에 마약운전, 불법주차까지2017.07.18

길림성 송원시 가스관 폭발사고로 5명 사망, 89명 부상2017.07.05

현재 신형 마약 흡입자수 70% 차지2017.06.26

야생곰, 왕청 천교령진에 나타나..'소 사냥'흔적 포착돼2017.06.22

살인 후 시체 토막 유기 범죄자 1심서 사형 2017.06.21

유치원통학 운전수 음주후 아이들 길가에 방치2017.06.20

1 2 3 4 5 6 7 下一页
공지사항
출국가이드
항공 렬차 안내
환률정보
주간 인기 클릭
종합 스포츠 경제 사회

금주의 론평
줄인 가운데 첨가된 것이 있다
□ 본사 론평원
한차례 종합성 회의에서 22개 전문회의를 줄이고 10여만원의 사
융합발전하고 ‘관광+’행동 크게 실시해야
-‘관광흥주’동원대회 정신 관철, 시달을
‘관광흥주’전략은 우리 주가 새시대 연변대발전의 새 장을 엮
눈이 그리운 이 겨울에
□ 장정일​
진달래의 꿈 음악회 수감록눈이란 눈은 다 남으로 몰려갔는지,
선전 강화해 브랜드 더 빛나게
-‘관광흥주’동원대회 정신 관철, 시달을
‘관광흥주’전략은 우리 주 관광산업 발전의 새로운 경계를 개
중점 돌파하고 새 구도 구축해야
관광흥주’동원대회 정신 관철, 시달을 론
‘관광흥주’는 하나의 계통공사이다. 전역관광 발전은 경중을
우리축구 건강 웰빙
핫!이슈
지면보기
2018년 02월 14일
2018년 02월 13일
길림신문 료녕신문 흑룡강신문 연변TV 조글로 중앙일보 경기신문 인민넷
기자블로그
《연변일보》 주문 환영
종합신문 주문
 
연변일보  |  리용약관  |  제휴제안  |  기사제보  |  광고신청  |  구독주문  |  오시는 길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Tel: +86-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