延边网회원가입비밀번호찾기
연변일보 - 조선족을 알리는 창
 
주말엔   
사설 칼럼 시평 기자의 눈
 현재위치: 연변일보 >> 오피니언 >> 시평 >> ‘꼴찌의 반란’…올곧은 공격으로 역전승 이뤄내
‘꼴찌의 반란’…올곧은 공격으로 역전승 이뤄내
□ 리영수
날짜  2017-8-10 9:21:32   조회  499
5련패의 깊은 ‘수렁’에 빠져 의기소침했던 연변팀이 짜릿한 역전승으로 팬들의 가슴을 뻥 뚫리게 해줬다. 0대1, 1대1, 2대1, 3대1…역전의 쾌감은 너무나 강렬했으며 오랜만에 찾아온 승리에 홈장은 말 그대로 ‘축제의 장’이였다.

사실 역전하는 것은 굉장히 어려운 일이다. 꼴을 허용하면 상대에게 흐름을 내주기 때문에 공세를 당할 수 있다. 하지만 연변팀은 이날 놀라운 저력을 보여주며 역전에 성공했다. 초반의 어려움을 딛고 역전에 성공했다는 점에서 깊은 인상을 남기기에 충분했다.

기술통계수치로부터 알 수 있듯이 이날 량팀의 공통제률은 50% 대 50%, 슛차수는 각각 12차(연변부덕팀)와 11차(천진태달팀)를 기록해 엇비슷한 실력을 보여주었다.

이날 연변팀이 전반전을 0대1로 뒤진 상황에서 3대1 역전승을 거둘 수 있었던 가장 큰 요인은 올곧은 공격이 아니였나 싶다. 전반전은 뼈아픈 실수(역시 집중력 부족)로 23분경에 상대에게 선제꼴을 허용하며 연변팀이 고전한 가운데 상대 외적용병들의 움직임이 돋보였다. 후반 시작과 함께 리호걸 선수를 빼고 손군 선수를 전격 투입하며 경기 흐름은 전반전과 다른 양상으로 번져갔다.

구즈믹스를 주축으로 수비진은 일사불란한 움직임을 보였고 지충국은 ‘중원’에서 조률을 시도하며 팀 공격에 숨통을 불어넣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 좌우 윙인 김파와 한광휘 그리고 공격선의 황일수, 스티브는 상대 뒤공간을 파고들며 천진태달팀을 거칠게 압박했다. 절대 이대로 물러설수 없다는 의지가 묻어나는 듯한 움직임이였다.

결국 그들의 노력은 결실을 맺었다. 후반전 내내 측면에서 활발한 움직임을 보이던 김파의 발 끝에서 51분경 값진 동점꼴이 만들어졌다. 그래도 연변팀이 역전을 완성할 듯하진 않았다. 워낙 많이 뛴 탓에 체력 저하가 컸을 가능성이 높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승리를 향한 그들의 열정은 더욱 활활 타올랐다. 70분경에 지충국이 출중한 개인기를 뽐내며 역전꼴을 성사시켰고 87분경에는 호시탐탐 기회만 엿보던 스티브가 황일수의 패스를 이어받고 승부를 결정짓는 쐐기꼴을 작렬시켰다. 포기를 모르는 ‘연변전사’들의 노력이 환희로 바뀌는 순간들이였다.

리림생 감독이 이끄는 천진태달팀은 엎질러진 경기를 뒤집기 위해 열심히 노력했지만 남은 시간이 턱없이 부족했다. 이날 연변팀이 패배했다면 잔류의 불씨가 완전히 꺼질 상황이였지만 불굴의 연변팀은 자신들의 힘으로 상황을 모면했고 반등의 발판을 마련하는 등 예기의 목적을 달성했다.

QR코드를 스캔하여 위챗 모멘트에 공유하여주십시오.
저작권성명: 본 사이트 기사를 전재하실 경우에는 연변일보 사명과
기사 작성자명(기자명)을 반드시 표기하여주십시오.
댓글쓰기 글자수 제한 (200/자)
많이 본 뉴스
말보다 행동을
“이미 작성된 원고로 장편연설을 몇시간씩이나 하는 지도간부를 백성들은 꺼린다. 그대신 말은

나이값 하기
2017년 문턱에 들어서면서 또 나이 한살이 올라붙는다…인젠 나이를 말하고싶지 않는 나이, 아니

재택근무의 등장
이지껏 소문으로 들어오던 재택근무가 현실로 다가왔다.이 동네의 한 인터넷서비스 회사에서 근

초심을 잊지 않고 꿈을 향해 계속 전진해야
새해의 종소리가 맑은 밤하늘에 울려퍼지고 새해의 첫 달력을 펼치면 새로운 한해가 시작된다.봄

내 고향을 디자인하다
세상에 이름난 도시들은 모두 자기만의 독특한 운치와 표정을 간직하고있다. 따라서 클론(克隆)

 
연변일보  |  리용약관  |  제휴제안  |  기사제보  |  광고신청  |  구독주문  |  오시는 길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Tel: +86-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