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이 왔어요 2018-3-26 11:31:21

춘분이 지나 주내는 본격적으로 봄이 찾아오고 있다. 날씨가 승온한 가운데 얼어붇은 강물과 도랑물이 녹아내리고 나무 싹도 트기 시작했으며 나비들도 나타나기 시작했다. 사진은 25일 연길시 삼다만진 린근 야산의 모습이다.

산의 눈과 얼음도 다 녹기 전, 복과 장수를 상징하는 얼음새꽃(복수초)이 성급히 잠에서 깨어났다. 25일, 연길시촬영가협회의 20여명의 촬영애호가는 연길시 삼도만진 린근 야산에서 자란 얼음새꽃들을 렌즈에 담았다.

심연 기자

QR코드를 스캔하여 위챗 모멘트에 공유하여주십시오.
저작권성명: 본 사이트 기사를 전재하실 경우에는 연변일보 사명과
기사 작성자명(기자명)을 반드시 표기하여주십시오.
댓글쓰기 글자수 제한 (200/자)
 
연변일보  |  리용약관  |  제휴제안  |  기사제보  |  광고신청  |  구독주문  |  오시는 길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Tel: +86-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8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