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연변일보 >> 스포츠 >> 스포츠스타
'벵거시대 종막' 아스널, 벵거 감독과의 22년 력사 '마침표'
벵거의 시대가 끝났다.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아스널은 20일(북경시간) 아르센 벵거 감독(温格教授)이 올 시즌을 끝으로 사령탑에서 물러난다고 발표했다. 이로써 1996년 10월 아스널에 부임한 뒤 22년 동안 지휘봉을 잡았던 벵거 감독의 시대가 올 시즌을 끝으로 막을 내리게 됐다.벵거 감독은 아스널을 이끌며 1997~1998시즌과 2001~2002시즌, 2003~2004시즌 3차례의 리그 우승을 이끌었다. ...
손흥민, 아시아 최고의 선수 1위에2018.04.19

박지성 한국팀에 조언 "인내심을 가져라, 그리고 팀이 먼저다"2018.04.19

​1970년대 중국대지에 이름 떨친 조선족 축구명장-리주철2018.04.18

일본축구의 전설 나까다 “할릴호지치 경질 판단 늦었다” 2018.04.15

메이웨더 차량 총격 피해… 경호원 부상2018.04.12

메시의 괴력, 혼자서 6개 팀보다 꼴이 많다2018.04.08

이브라히모비치 중국의 1억딸라 거절한 리유는?2018.04.06

'중국 이적설' 이니에스타, “때가 되면 말하겠다”2018.04.06

메시 “월드컵 우승하고 싶다”2018.04.03

테니스 황제 페더러,세계 랭킹 175위에게 충격패2018.04.02

건재한 이브라히모비치 “스웨덴이 부르면 월드컵 나간다2018.04.01

손흥민의 잘못된 활용2018.03.28

'중국컵' 참가중인 베일 "중국행도 고려"2018.03.26

'축구선수 도전' 볼트, "나는 빠르다. 왼쪽 윙 선호"2018.03.23

호날두 3년 련속 ‘올해의 뽀르뚜갈 선수’로 선정2018.03.22

호날두, '경기당 1꼴' 넘는 5대리그 유일 공격수2018.03.19

‘애급 메시’ 살라, 전설이 되려는 한 남자2018.03.19

네이마르,호킹 추모메시지 올렸다가 뭇매 맞아2018.03.15

AC밀란이 원하는 기성용, 이탈리아서도 통한다2018.03.13

‘200번째 클린시트’ 체흐, “믿을 수 없는 기록”2018.03.12

1 2 3 4 5 6 7 下一页
축구선수 도전 우사인 볼트, 첫 (1069)
메시의 괴력, 혼자서 6개 팀보다 (1017)
호날두 속내 털어놔 "스무살 때  (760)
손흥민의 잘못된 활용 (643)
일본축구의 전설 나까다 “할릴 (596)
손흥민, 중국 최대 스포츠지 '20 (508)
호날두, 중국 매체 선정‘2017  (492)
호날두, '경기당 1꼴' 넘는 5대 (489)
번호:007(275x150)
번호:008(275x150)
번호:009(275x150)
 
연변일보  |  리용약관  |  제휴제안  |  기사제보  |  광고신청  |  구독주문  |  오시는 길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Tel: +86-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8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