延边网회원가입비밀번호찾기
연변일보 - 조선족을 알리는 창
 
주말엔   
 현재위치: 연변일보 >>  >> 남자 겨울 스타일링의 화려한 꽃, 코트
   건강•웰빙     자동차     려행•여가     맛기행         출국가이드     공지•행사     항공•렬차     환률정보
남자 겨울 스타일링의 화려한 꽃, 코트
날짜  2016-12-26 7:56:05   조회  444

캐주얼 아우터에 이어 이번에는 코트 카탈로그를 준비했다. 올겨울은 코트 풍년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다채롭고 신선한 코트를 대거 선보이고있다. 클래식 무드를 더해줄 포멀한 코트부터 새로운 시도가 돋보이는 트렌디한 코트까지 겨울 스타일링에 근사한 마침표를 찍어줄 다양한 코트를 엄선했다.

셔츠풍 코트의 등장

이번 시즌 싱글 코트는 그 어떤 시즌보다 디자인이 다양한것이 특징이다. 화려한 색상의 코트부터 독특한 디테일을 더한 코트, 털장식과 패디드 디테일로 보온성을 높인 코트까지 새로운 매력으로 무장한 싱글 코트들이 많이 팔리고있다.

도드라지는 아웃포켓과 소매의 버튼 디테일 등 롱 셔츠를 련상케 하는 코트의 은은한 버건디색상은 무채색과 훌륭한 조화를 이룬다. 미니멀한 디자인과 무채색 색상, 넉넉한 길이감까지 담백함이 돋보이는 싱글 코트 역시 인기만점이다. 령롱한 느낌을 주는 블루 컬러는 컬러 플레이를 즐기는 남자의 구미를 자극하는 요소이기도 하다. 포멀 룩을 즐기는 남자에게 넉넉한 크기의 포켓과 부드러운 라펠, 어깨 부분의 굴림 디테일이 돋보이는 코트들 추천한다.

터프하고 단단한 느낌의 더블브레스트 코트

코트로 남성미를 연출하고싶다면 더블브레스트 코트만큼 확실한 정답이 있을가? 이번 시즌에는 더욱 터프하고 단단해진 느낌의 더블브레스트 코트가 눈길을 끈다. 남자다움의 상징인 더블브레스트 코트를 만나본다.

시중에는 미니멀한 디자인에 커다란 체크 패턴을 더해 진중한 느낌을 배가시킨 류행을 타지 않는 클래식한 느낌의 코트와 더욱 큰 헤링본 패턴을 더한 울소재가 포근하면서도 세련된 느낌을 연출하는 코드도 인기이다.

일반 더블브레스트 코트보다 포멀한 느낌이 강해 클래식 룩에 더욱 잘 어울리는 폴로 코트 역시 이번 시즌에 단연 주목해야 할 스타일이다. 클래식 룩을 즐기는 남자라면 주목할만한 코트는 밀도 높은 하운즈투스 체크 패턴에 폴로 코트 디자인을 결합해 세련된 느낌을 주는 코트이다.

올시즌 눈에 띄는 벨티드 코트

올겨울 가장 눈에 띄는 코트를 꼽으라면 벨티드 코트를 빼놓을수 없다. 트렌치코트 타입부터 로브 가운을 련상케 하는 타입까지 허리를 묶을수 있는 벨트 디테일의 코트가 큰 사랑을 받고있다. 허리끈을 질끈 묶어 라인을 만들거나 주머니에 넣어 릴랙스 무드를 자아내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연출할수 있는 점이 가장 큰 매력이다.

클래식한 싱글 트렌치코트 디자인을 울소재로 해석해 활용도를 높였다. 까슬까슬한 울소재의 트렌치코트는 길이가 길고 클래식한 디자인으로 류행과 상관없이 즐길수 있는것이 특징이다. 보온성이 뛰여난 플리스 소재를 사용한 더플코트는 캐주얼 룩을 즐기는 남자에게 추천하는 아이템이다.

레더소재를 리용한 우아한 코트

우아함과 고급스러움을 이야기할 때 빼놓을수 없는것이 바로 레더이다. 이번 시즌엔 레더의 우아함을 강조한 코트가 제법 눈에 띈다. 여타의 소재를 압도하는 고급스러움을 즐겨보는것도 좋을듯싶다. 압도적인 길이와 투박한 레더 소재, 넓은 라펠 등 새로운 요소로 완성한 레더 트렌치코트는 코트 하나로 남다른 인상을 주고싶다면 적극 추천한다.

양가죽을 사용해 포근함과 고급스러움은 물론 우아함까지 구현한 레더 피코트는 우아한 분위기를 추구하는 남자라면 놓치지 말아야 한다.

종합

QR코드를 스캔하여 위챗 모멘트에 공유하여주십시오.
저작권성명: 본 사이트 기사를 전재하실 경우에는 연변일보 사명과
기사 작성자명(기자명)을 반드시 표기하여주십시오.
댓글쓰기 글자수 제한 (200/자)
번호:741(190x190)
번호:742(190x190)
번호:743(190x190)
번호:744(190x190)
번호:745(190x190)
 
연변일보  |  리용약관  |  제휴제안  |  기사제보  |  광고신청  |  구독주문  |  오시는 길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Tel: +86-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